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 취업컨설팅 > 무료이력서양식
알구사

무료이력서양식

최선보다는 최고를 꿈꾸며
이력서샘플

[성장배경]

안녕하십니까?
귀사에 입사지원하는 임승택 입니다. 먼저 귀사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드립니다. 귀사에 입사지원 하게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비록 짧은 지면이지만 저의 모든 것을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세상엔 참으로 많은 사람들이 삽니다. 하늘아래 수많은 사람들이 서로 부딪히며 얼굴을 맞대는 일은 참으로 기이한 인연이 아닐 수 없습니다. 전생에 일만번의 인연이 있어야 같은 땅위에서 태어난다고 했고 일천번의 인연이 있어야 옷깃을 한번 스친다고 했거늘, 인생을 알아가는 재미가 사람을 만나면서 보람을 찾는데 있지 않을까요.

"20대의 인간은 자신의 삶에 어떤 꽃을 피울 것인가를 고민하며 이러한 20대에 필요한 것은 자기 확신과 믿음이다. 현명한 20대는 후회하지 않는 길을 선택할 줄 아는 사람이다."

할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하라.
당신이 할 수 있는 모든 수단 방법으로
당신이 할 수 있는 모든 장소에서 할 수 있는 모든 시간으로
당신이 할 수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가능한 한 오래오래
-존 웨슬리-

꿈꾸기만 한다면 특별한 삶은 있다고 합니다.


[성격소개 ]

내용 스스로 일단 시작한 일에 대해서는 책임감을 크게 갖고 원하는 결과를 얻기 위해 최선을 다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것은 제 자존심이며 제 능력에 대한 믿음이기 때문에 저만의 확신이 아닌 저를 믿는 모든 사람들의 확신이기도 합니다.

생각이 개방적이고 자유로운데 비하여 자기표현력이 약하다는 것이 단점입니다. 또 가까운 사람에게 싫은 소리를 잘 못하는 것이 약점이기도 합니다.

저의 좌우명은 ´항상 모든 일에 최선을 다하자.´입니다. 어떤 일을 함에 앞서 두려워하기 보다, 도전 정신과 최선의 노력을 한다면, 어떤 어려움도 해결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 동안 많은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실패도 경험했지만 그런 경험이 지금의 저를 만들어 주었고, 앞으로도 최선의 자세로 모든 일에 임한다면 후회없는 사회 생활을 할 수 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주요경험 및 경력사항]

내용 저는 봉사 동아리의 활동을 통해 어려운 환경에 있는 사람들과 함께 지내면서 대화도 나누고 어린아이들에게 간식도 만들어주고 함께 놀아주면서 밝은 모습을 심어주려고 열심히 활동했습니다. 그래서 사회에 대해 좀 더 많은 부분을 알게 되었고, 또한 여러 사람들을 만나면서 자연스럽게 사람 만나는 것에 대한 두려움 등을 없앨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무엇보다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본연의 따스한 마음을 잃지 않는 천사들을 보면서 저또한 사물에 고운 마음을 흔들려선 안되겠다고 다짐하였습니다.

학창시절 내세울만한 수상경력은 없지만 초.중.고,12년간 개근상을 받을 정도로 근면.성실하게 생활하였습니다.

무엇이든 경험을 해보자는 취지 하에 여러 가지 일들을 가리지 않고, 최선을 다해 아르바이트 활동을 하였습니다. 이러한 경험을 통해서 어떤 업무든지 성실히 수행해 나갈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질 수 있었으며 제 자신의 자존심을 세우기 보다 먼저 자신을 낮추는 겸손함을 가져야만 원만한 사회생활을 할 수 있다는 것을 또한 알게 되었습니다. 노동 활동의 소중함과 사회생활을 한다는 것이 학창시절의 생활과는 많이 다르고 어떻게 스스로 사회생활을 해 나가야 될지에 대한 기본적인 생각과 자세를 정립하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이는 저의 가장 큰 경험과 재산이라고 자부할 수 있을 것입니다.


[지원동기/입사 후 포부]

내용 이제까지 제가 공부하고 일해 왔던 것이 귀사의 업무에 직접 적용될 수 있을지는 모르지만, 이 분야에서 앞서나가는 전문인이 되기 위해 더 넓고 깊게 배울 수 있는 기회를 갖고 싶습니다. 아직은 이 분야의 지식이 아주 미흡하다는 것을 인정합니다. 하지만 성실하고 적극적인 자세로 부족한 부분을 채워가며 회사에서 필요로 하는 존재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앞으로 여러 가지 일을 만나게 될 것이며 또 망설이거나 당황하는 일도 많겠지만 그것을 극복하려는 노력을 기울인다면 어떤 일이건 못 해낼 일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사람은 세상에 꼭 필요한 사람, 있으나 마나한 사람, 없어야할 사람으로 구분된다고 생각합니다. 부족한 것을 채워 나가는 것이 사람이 걸어야 할 진정한 길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세상에 꼭 필요한 빛과 소금같은 존재가 되고 싶습니다.
21세기는 전문가 사회가 될것은 모두가 아는 사실입니다. 21세기에 앞서나가는 전문인이 되기 위해서 더 넓고 깊은 공부를 해보고 싶습니다. 입사후에도 지금의 제 모습에 정체하지 않고 우수한 인력으로 자리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습니다.